아직도 믿음의 짝을 찾지 못했나요?
젙쉶썝 떊泥븯꽭슂

QT 나눔

제   목 믿음의 초보에서 완전한 성숙을 향하여 (히브리서 6:1~12) - 생명의삶
글쓴이 pwy*******
조회수 437 작성일 2019-03-10





믿음의 초보에서 완전한 성숙을 향하여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407. 구주와 함께 나 죽었으니 [(구)465장]
1. 구주와 함께 나 죽었으니 구주와 함께 나 살았도다 영광의 그날에 이르도록 언제나 주만 바라봅니다
2. 맘속에 시험을 받을때와 무거운 근심이 있을때에 주께서 그때도 같이하사 언제나 나를 도와주시네
3. 뼈아픈 눈물을 흘릴때와 쓰라린 맘으로 탄식할때 주께서 그때도 같이하사 언제나 나를 생각하시네
4. 내 몸의 약함을 아시는 주 못고칠 질병이 아주없네 괴로운 날이나 기쁜때나 언제나 나와 함께 계시네
[후렴] 
언제나 주는날 사랑하사 언제나 새생명 주시나니 영광의 그날에 이르도록 언제나 주만 바라봅니다 아멘

(경배와찬양 51) 나의 영혼이 잠잠히 하나님만 바람이여 나의 구원이 그에게서 나는도다 나의 영혼아 잠잠히 하나님만 바라라 나의 소망이 그에게서 나는도다 오직 주만이 나의 반석 나의 구원이시니 오직 주만이 나의 산성 내가 요동치 아니하리


히브리서 6:1 - 6:12
1 그러므로 우리가 그리스도의 도의 초보를 버리고 죽은 행실을 회개함과 하나님께 대한 신앙과
2 세례들과 안수와 죽은 자의 부활과 영원한 심판에 관한 교훈의 터를 다시 닦지 말고 완전한 데로 나아갈지니라
3 하나님께서 허락하시면 우리가 이것을 하리라
4 한번 빛을 받고 하늘의 은사를 맛보고 성령에 참여한 바 되고
5 하나님의 선한 말씀과 내세의 능력을 맛보고도
6 타락한 자들은 다시 새롭게 하여 회개하게 할 수 없나니 이는 그들이 하나님의 아들을 다시 십자가에 못 박아 드러내 놓고 욕되게 함이라
7 땅이 그 위에 자주 내리는 비를 흡수하여 밭 가는 자들이 쓰기에 합당한 채소를 내면 하나님께 복을 받고
8 만일 가시와 엉겅퀴를 내면 버림을 당하고 저주함에 가까워 그 마지막은 불사름이 되리라
9 사랑하는 자들아 우리가 이같이 말하나 너희에게는 이보다 더 좋은 것 곧 구원에 속한 것이 있음을 확신하노라
10 하나님은 불의하지 아니하사 너희 행위와 그의 이름을 위하여 나타낸 사랑으로 이미 성도를 섬긴 것과 이제도 섬기고 있는 것을 잊어버리지 아니하시느니라
11 우리가 간절히 원하는 것은 너희 각 사람이 동일한 부지런함을 나타내어 끝까지 소망의 풍성함에 이르러
12 게으르지 아니하고 믿음과 오래 참음으로 말미암아 약속들을 기업으로 받는 자들을 본받는 자 되게 하려는 것이니라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우리는 도의 초보를 버리고 완전한 데로 나아가야 합니다. 성령에 참여했다 타락한 사람은 회개하게 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 아들을 다시 십자가에 못 박아 욕되게 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사랑의 섬김을 기억해 주시기에, 끝까지 소망과 믿음과 오래 참음으로 약속을 기업으로 받아야 합니다. 


약속을 기업으로 받는 자들 6:1~12

예수님을 믿게 되었다고 해서 그것으로 다 된 것이 아닙니다. 믿음의 초보에 머물지 말고 더 완전한 데로 나아가기를 힘써야 합니다. 히브리서 기자는 기본적 가르침 위에 심오한 가르침을 세우라고 권면합니다. 또한 배교의 위험에 처한 당시 성도들을 향해 타락의 길로 나아가면 다시 회개하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엄히 경고합니다. 당시 성도들은 두 길 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했습니다. ‘목표를 향해 달림’으로써 얻을 복과 ‘타락함’의 결과로 받게 될 저주입니다. 그 중간은 없으며, 살길은 오직 완전한 데로 나아가는 것밖에 없습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수많은 유혹에 넘어져 십자가에서 멀어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은혜를 저버린 자를 심판하시기 때문입니다. 경고는 중히 여기고 격려는 감사함으로 받아 하나님의 약속을 누리는 소망의 삶을 살아야 합니다.

더 깊은 묵상
● 히브리서 기자는 배교의 결과가 무엇이라고 엄히 경고하나요? 믿음의 초보에 머물러 신앙과 현실 사이에서 갈등하는 이를 어떻게 도와야 할까요?
오늘의 기도
국내
지난해 합계 출산율이 세계 평균 2.5명인데, 우리나라는 최하위권인 191위다. 고령화와 저출산은 국력이나 경제 문제와도 관련이 깊지만, 신앙 계승 측면에도 영향을 끼친다. 하나님 뜻을 따라 생육하고 번성하며 세상을 잘 다스리는 것(창 1:28)이 귀하고 복된 일임을 모두 알고 실천하도록 기도하자. 


출처 :    http://qt.swim.org/user_utf/life/user_print_web.php   생명의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