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믿음의 짝을 찾지 못했나요?
젙쉶썝 떊泥븯꽭슂

QT 나눔

제   목 주님 오실 때를 고대하며 깨어 있는 종의 삶 (마가복음 13:28~37) - 생명의삶
글쓴이 pwy*******
조회수 900 작성일 2019-02-10





주님 오실 때를 고대하며 깨어 있는 종의 삶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176. 주 어느 때 다시 오실는지
1. 주 어느 때 다시 오실는지 아는 이가 없으니 등 밝히고 너는 깨어 있어 주를 반겨 맞으라
2. 주 오늘에 다시 오신다면 부끄러움 없을까 잘하였다 주님 칭찬하며 우리 맞아 주실까
3. 주 예수님 맡겨 주신 일에 모두 충성 다했나 내 맘 속에 확신 넘칠 때에 영원 안식 얻겠네
4. 주 예수님 언제 오실는지 한 밤에나 낮에나 늘 깨어서 주님 맞는 성도 주의 영광 보겠네
[후렴] 
주 안에서 우리 몸과 맘이 깨끗하게 되어서 주 예수님 다시 오실 때에 모두 기쁨으로 맞으라

(경배와찬양 192) 예수 우리 왕이여 이곳에 오소서 보좌로 주여 임하사 찬양을 받아 주소서 주님을 찬양하오니 주님을 경배하오니 왕이신 예수여 오셔서 좌정하사 다스리소서


마가복음 12:28 - 13:37
28 무화과나무의 비유를 배우라 그 가지가 연하여지고 잎사귀를 내면 여름이 가까운 줄 아나니
29 이와 같이 너희가 이런 일이 일어나는 것을 보거든 인자가 가까이 곧 문 앞에 이른 줄 알라
30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하노니 이 세대가 지나가기 전에 이 일이 다 일어나리라
31 천지는 없어지겠으나 내 말은 없어지지 아니하리라
32 그러나 그날과 그때는 아무도 모르나니 하늘에 있는 천사들도, 아들도 모르고 아버지만 아시느니라
33 주의하라 깨어 있으라 그때가 언제인지 알지 못함이라
34 가령 사람이 집을 떠나 타국으로 갈 때에 그 종들에게 권한을 주어 각각 사무를 맡기며 문지기에게 깨어 있으라 명함과 같으니
35 그러므로 깨어 있으라 집주인이 언제 올는지 혹 저물 때일는지, 밤중일는지, 닭 울 때일는지, 새벽일는지 너희가 알지 못함이라
36 그가 홀연히 와서 너희가 자는 것을 보지 않도록 하라
37 깨어 있으라 내가 너희에게 하는 이 말은 모든 사람에게 하는 말이니라 하시니라

묵상도우미
여름(28절) 히브리어로 ‘여름’(카이츠)은 ‘끝’(케츠)과 발음이 유사하다. 유대인들은 한 해가 가을에 시작해 여름에 끝난다고 여긴다. 이런 이유로 ‘여름’은 종말을 의미한다. 
깨어 있으라(33절) 이에 해당하는 헬라어는 ‘경계하라’, ‘지키라’라는 뜻도 포함한다.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무화과나무 가지가 잎을 내면 여름이 가까운 줄 아는 것처럼, 예수님이 앞서 언급하신 징조가 보이면 인자가 가까이 이른 줄 알아야 한다고 말씀하십니다. 천지는 없어져도 그분의 말씀은 없어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그날과 그때는 아버지 하나님만 아시므로 우리는 주의하고 깨어 있어야 합니다. 


깨어 있으라 13:28~37

나무의 변화로 계절의 변화를 알듯, 성도는 주님이 말씀해 주신 종말의 징조들을 기억하고 그것들로 마지막 때를 분별해야 합니다. 천지가 사라져도 주님 말씀은 불변하며 반드시 성취됩니다. 우리가 항상 깨어 있어야 하는 이유는 주님이 언제 오실지 알 수 없기 때문입니다. 오직 성부 하나님만 아시는 그 시기를 계산해 내려 하지 말고 늘 준비해야 합니다. ‘타국으로 떠난 집주인과 종들’ 비유에서 ‘집주인’은 예수님을, ‘종들’은 성도들을 가리킵니다. 예수님은 저녁, 한밤중, 새벽 등 잠들기 쉬운 때를 언급하시며 “깨어 있으라”(33, 35, 37절)라고 강조하십니다. 깨어 있는 삶은 예수님이 오늘이라도 재림하실 수 있다는 긴장 속에서, 내가 예수님 앞에 바른 모습으로 서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또한 소명에 충실하며 경건을 추구하는 것입니다. 깨어 있는 삶은 선택이 아닌 명령입니다.
더 깊은 묵상
● 마지막 심판 날이 언제인지 아시는 분은 누구인가요? 심판과 재림의 주님 앞에 바른 모습으로 서기 위해 나는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요?
오늘의 기도
국내
2019년 대입 지원 결과에 낙담하거나 초조하게 충원 합격자 발표를 기다리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이들이 하나님은 모든 것이 합력해 선을 이루게 하시는 분임을 믿고, 감사함으로 결과를 받아들이게 기도하자. 스스로를 인생의 낙오자로 치부하며 극단적인 생각을 하지 않고, 미래를 잘 준비하도록 기도하자. 


출처 :  http://qt.swim.org/user_utf/life/user_print_web.php  생명의삶